PROJECT LINK

Article Details

Journal for the Study of the Historical Jesus 13.2-3 (2015)
Edited by Robert L. Webb
ISSN: 1476-8690
EISSN: 1745-5197
Publication Type: Journal
Imprint: Brill
Language: English

Abstract

This article examines and critiques major views regarding the Old Testament background for the Matthean Beatitudes. It first evaluates the traditional view that Isaiah 61 was the primary Old Testament influence. Second, it examines and critiques N.T. Wright’s view that the juxtaposition of Mt. 5.3–11 and 23.13–33 is part of a rough chiasm intended to associate Jesus’ teaching with the blessings and curses of Deuteronomy 27–30. Finally, it offers a fresh proposal that borrows the best of Wright’s insights, but hopefully advances the discussion of the theological purpose of the Beatitudes by suggesting that Matthew’s Beatitudes are reminiscent of Moses’ final blessing of Israel in Deut. 33.29.

Keywords
Beatitudes – Deuteronomy 27–30 – Deuteronomy 33.29 – intertextuality – Matthew 5.3–12 – new exodus – new Moses – N.T. Wright

Article Description

  • 이 소논문은 마태의 팔복의 구약적 배경에 대한 주류 견해를 검토하고 비판한다.
  • 첫째, 이 소논문은 이사야 61장이 주요한 구약적 영향이라는 전통적 견해를 평가한다.
  • 둘째, 이 논문은 마태 5:3-11과 23:11-33의 병치가 예수님의 가르침을 신명기 27-30장의 축복-저주와 연관지으려고 의도하는 “거친 교차대구법”(a rough chiasm)의 일부라는 N. T. 라이트의 견해를 검토하고 비판한다.
  • 마지막으로, 이 소논문은 라이트의 견해중 제일 좋은 것을 차용하면서 팔복의 신학적 목적에 대한 논의를 진전시키기를 바라는 새로운 주장을 제시한다. 즉, 마태의 팔복은 신명기 33:29에 나오는 이스라엘에 대한 모세의 최후 축복을 상기시키는 역할을 한다는 주장이다.

요약 및 번역
김창훈 [Ph.D., Trinity Evangelical Divinity School, U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