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JECT LINK

Article Details

Journal of Biblical Literature, Volume 133, Number 3, 2014, pp. 627-646 (Article) DOI: 10.1353/jbl.2014.0030

Hey! I am first heading line feel free to change me

Abstract

Sample Heading

The present study argues for a new interpretation of the expression “fishers of humans” that is sensitive to current understandings of intertextuality, narrative, and metaphor. “Fishers of humans” is treated as a metaphorical expression, being viewed through the apposite lenses of the Contemporary Theory of Metaphor (CTM) and Conceptual Blending Theory (CBT). Both theories emphasize the role of a metaphorical expression’s immediate context, and thus the Markan narrative is analyzed closely; intratextuality is valued over intertextuality. Metaphor is seen to enhance not just the Markan characterization of the Twelve but also a historical construction that takes into consideration their emergence in Jesus’ public career. By way of CTM, the expression’s underlying conceptual metaphor is deduced as “A proclaimer of the kingdom is a fisher.” Further, the evocation of transformed social identity is affirmed by an application of CBT.

Article Description

  • 본 연구는 “사람들의 어부들”이라는 표현에 대하여 상호본문성과 내러티브와 은유에 대한 최근의 이해를 반영한 새로운 해석을 주장한다.
  • “사람들의 어부들”은 CTM(최신은유이론)과 CBT(개념혼합이론)의 적절한 렌즈들을 통해 볼 때에 은유적 표현으로 취급된다. 두 이론들은 은유적 표현의 가까운 문맥의 역할을 강조한다.
  • 따라서 마가 내러티브를 세밀하게 분석하며, 간본문성보다 내본문성을 더 선호한다. 은유는 마가가 열두 제자를 인물묘사하는 데에만 기여하는 게 아니라 예수님의 공생애 안에서 그들의 부상을 고려하는 역사적 구성에도 기여하는 것으로 보인다.
  • CTM를 통해 볼 때, “사람들의 어부들”이라는 표현 아래 놓인 개념적 은유는 “하나님 나라의 선포자는 어부이다”라는 명제로 추론된다. 나아가, 변환된 사회적 정체성에 대한 환기도 CBT의 적용을 통해 확증된다.

요약 및 번역

김창훈 [Ph.D. Candidate at Trinity Evangelical Divinity Scho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