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JECT LINK

Article Details

New Testament Studies / Volume 61 / Issue 01 / January 2015, pp 92 – 112 DOI: 10.1017/S0028688514000265, Published online: 03 December 2014

Hey! I am first heading line feel free to change me

Abstract

Sample Heading

Dieter Lührmann (1939-2013), whose last post was as a teaching professor at the University of Marburg, was a highly esteemed New Testament scholar and theologian. In the tradition of Rudolf Bultmann and his teacher Günther Bornkamm he was a proponent of a theological exegesis which combined strict philological and historical work with theological thought. One of the main points of his research was the concept of faith in early Christianity. According to Lührmann, Christian faith inherently implies a tension between confession and worldly experience. This appraisal of Dieter Lührmann’s theological path and achievements focuses on the aforementioned tension and definition of faith which characterise his theological exegesis and theology.

Article Description

  • 디이터 뤼어만(1939-2013)은 생애 마지막에 마르부르그 대학에서 강의 교수였으며 신약학자요 신학자로서 존경 받았다. 루돌프 불트만과 그의 스승 귄터 보른캄의 전통 안에서 그는 엄격한 문헌학적이고 역사적 연구를 신학적 사상과 결합시키는 신학적 주해의 지지자였다. 그의 연구의 주된 분야 중 하나는 초기 기독교의 믿음에 대한 개념이었다. 뤼어만에 따르면 기독교의 믿음은 본래부터 고백과 세계 경험 사이의 긴장을 내포한다. 디이터 뤼어만의 신학 여정과 성취에 대한 이 평가문은 앞에서 언급한대로 그의 신학적 주해와 신학을 특징짓는 믿음의 긴장과 정의에 초점을 맞춘다.

요약 및 번역

김창훈 [Ph.D. Candidate at Trinity Evangelical Divinity Scho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