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JECT LINK

Article Details

Horizons in Biblical Theology 37.2 (2015)
Edited by Lewis Donelson
ISSN: 0195-9085
Publication Type: Journal
Imprint: Brill
Language: English

Abstract

The following work draws from the philosophical hermeneutics of Hans-Georg Gadamer to form an inquiry into the moral vision of the Gospel of Mark. The metaphor of slavery is identified as a central component of the moral instruction of Jesus to his disciples. Following a brief analysis of the metaphor in Greco-Roman literature to identify its basic import in Mark’s Gospel, a dialogue is developed between the second Gospel and the moral philosophy of Zygmunt Bauman. Three lines of thought are isolated in the work of Bauman and utilized to illuminate and elaborate the moral vision of Mark that emerges from the metaphor of slavery: the conceptualization of morality as responsibility for others; the rooting of moral action in emotion; and the location of morality at the center of what it means to be human.

Keywords
morality – metaphor – slavery – devotion – responsibility – emotion – humanity

Article Description

  • 본 소논문은 한스-게오르그 가다머의 철학적 해석학을 사용하여 마가복음의 도덕적 비전에 대한 연구를 시도한다.
  • 노예의 은유는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도덕적 가르침을 하실 때에 중심적 요소로 인식되고 있다. 마가복음 안에서 그리스-로마 문학의 은유가 사용된 것을 기초적으로 분석하기 위해서 그리스-로마 문학에서의 은유에 대한 간략한 분석이 하고, 그 후에 마가복음과 지그문트 바우만의 도덕 철학 사이에 대화를 발전시키고 있다.
  • 바우만의 작품에서 세 가지 개념을 추려내어 노예 비유에서 나온 마가복음의 도덕적 비유를 분석하고 상술하는데 사용한다: (1) 타자를 위한 책임으로서의 도덕을 개념화하는 것; (2) 도덕적 행동을 감정에 뿌리내리기; (3) 인간됨이 의미하는 것의 중심에 도덕을 위치시키기.

요약 및 번역
김창훈 [Ph.D., Trinity Evangelical Divinity School, USA]